여전한 학교 폭력, 여전히 숨기는 학교 폭력

거짓말로 '없다.'고 답하라는 학교 폭력 실태 조사, 그렇게 부끄러우신가요?


 학교 폭력은 우리가 교육 문제를 이야기하는 데에 빼놓을 수 없는 문제다. 학교 폭력 없는 청정학교를 꿈꾸는 많은 사람이 있지만, 그런 사람의 염원과 달리 학교 폭력은 결코 우리 학교에서 사라질 수가 없다. 왜냐하면, 사람이 몰리는 곳에 반드시 '차별'이 발생하여 '갈등'이 발생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우리는 학교 폭력은 반드시 존재한다고 봐야 한다. 겉으로 평범히 지낸다고 하여 그 관계를 의심하지 않는 실수를 해서는 안 된다. 겉으로 평범해 보이지만, 그들 사이에서 계급이 나누어져서 누구는 빵셔틀을 하고 누구는 담배 셔틀을 하고 누구는 일진의 역할을 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쉽게 생각해보자. 우리는 모두 낭만적인 학교생활을 꿈꾸지만, 그런 건 동화 속에나 있는 법이다. 드라마에서 학교 폭력을 보여줄 때마다 '조금 과장이 심하다.'고 생각할지도 모르지만, 현실 속에서 보이지 않는 학교 폭력은 그 수위가 더 심할 때도 있다. 종종 뉴스에도 그런 사건이 보도되지 않는가.


피해자를 내치는 학교, ⓒMBN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우리가 '심각한 문제'를 선정하여 '이것이 학교 폭력이다. 너희가 생각하는 폭력은 단순히 동급생들의 장난일 뿐이다.'이라고 함부로 정의를 내려서도 안 된다. '폭력'을 정의하는 데에 필요한 것은 다수의 논리가 아니라 한 사람이 얼마나 피해(상처)를 받았는지 보는 것이다.


 나보다 약한 애를 괴롭히면서 몸에 멍이 들었을 정도로 때리는 것만이 폭력이 아니라 매일 욕을 섞어서 괴롭히는 일도 폭력이다. 특히, 스마트 세대로 살아가는 요즘 청소년 사이에서 발생하는 언어폭력은 학교에서 말로 괴롭히는 게 아니라 페이스북, 카카오톡 등의 SNS를 통해서 발생할 때가 많다.


 우리는 이 모든 것을 학교 폭력으로 보아야 한다. 직접 아이가 신체적 피해를 보지 않았다고 하여서 그것이 폭력으로 인정하지 않는 것은 '술을 마시고 운전을 했지만, 사고를 내지 않았으므로 음주 운전이 아니다.'이라고 말하는 것과 마찬가지다. 더욱이 이런 폭력은 '집단'이기에 더 조심해야 한다.


학교 폭력은 계속 증가 중, ⓒKBS


 학교 폭력은 그래서 상시 존재하기 마련이다. 그런데 학교 이미지 실추를 이유로 들면서 일부 학교의 학부모와 교사는 이 사실을 전면적으로 부정하기도 한다. 학부모와 교사는 '단순한 애들 장난이다. 벌써 화해를 시켰기에 크게 사건을 키울 필요가 없다.'고 말하면서 어물쩍 넘어가려고 하는 것이다.


 얼마 전에 뉴스에서 보도된 '거짓말을 강요하는 학교 폭력 실태 조사' 사건도 똑같은 사례였다. 학교 폭력 실태 조사를 앞두고 전담 경찰관이 학교에 찾아와서 "00 고등학교에서는 학교 폭력이 일어난 적 없다. 그러니 '아니오'를 눌러라'라고 말했다고 한다. 과연 이런 말을 들은 청소년이 '있다'는 선택지를 누를 수 있을까?


 더욱이 온라인 학교 폭력 실태 조사를 하는 과정도 문제다. 내가 중학교에 다녔던 시절처럼 아예 대놓고 선생님이 "내가 학교 폭력 당했다고 생각하는 사람, 손들어라."이라는 무식한 방법은 아니지만, 친구와 함께 같은 자리에서 조사하는 경우가 많아 '있다'고 해도 장난으로 치부될 때가 있다는 거다.


아니오를 누르시오, ⓒKBS


 과연 이런 학교 폭력 실태 조사를 우리는 어느 정도 신뢰를 해야 할까? 아무리 학교 폭력을 없애기 위해서 교육부가 여러 캠페인을 벌인다고 하더라도 학교 폭력을 대하는 우리의 자세가 바뀌지 않는 한, 학교 폭력을 줄이기 위한 진짜 실천은 앞으로도 찾아보기 어렵지 않을까? 난 그렇게 생각한다.


 분명히 내 아이는 학교 폭력에 연루되지 않았다, 우리 학교는 깨끗한 학교다. 그렇게 믿고 싶을 것이다. 그게 바로 사람의 마음이다. 하지만 언제나 현실이 우리의 마음대로 되는 것은 아니다. 그런 이상적인 꿈을 꾸는 것은 개인의 자유이지만, 실천하기 위해서는 다수의 의지가 모여야 가능하다.


 학교 폭력을 당한 소수의 피해 학생이 아무리 울부짖어도, 학교 폭력을 해결해야 하는 교사와 학부모가 팔짱을 낀 채 '그럴 수도 있지.' 하며 방치한다. 이런 행동은 피해 청소년이 옥상에 올라가 뛰어내리도록 등을 떠미는 행동임을 우리는 자각할 필요가 있다. 정말 엄중히 대해야 한다.



 <학교의 눈물> 다큐멘터리가 방영될 때 많은 사람의 학교 폭력의 실체를 보았다. 이제 더는 학교 폭력이 공부를 못하고, 가정 해체가 일어난 집의 자식이 아니라 멀쩡한 집안에서 성적도 상위권에 반장과 선도부 부장 등의 역할을 하는 아이들이 권력을 이용해서 학교 폭력의 가해자가 된다는 사실을.


 불편한 진실이라고 하여 우리가 이 진실을 외면하게 되면, 우리는 결코 학교 폭력이 나은 방향으로 개선되는 학교를 만들 수 없다. 불편한 진실을 외면한 못난 어른이 할 수 있는 유일한 일은 학교 폭력 실태 조사를 할 때마다 "학교 폭력 없지? 그렇지?"라며 거짓말을 부추기는 일밖에 남지 않는다.


 성적, 재산, 외모, 말투 등 다양한 요인이 폭력의 원인이 된다. 그리고 학교 폭력의 최초의 시발점은 가정이다. 부모가 오직 '공부'에만 신경을 쓰느라 '사람됨'에 신경을 쓰지 '않은' 탓에 망가진 마음을 가진 많은 아이가 어긋난다는 사실을 외면하지 말자. 그래야 우리는 개선의 여지를 찾을 수 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8)

  • 참교육
    2015.10.04 13:17

    학교폭력문제...
    학교 폭력이 개인의 도덕성 문제가 아닙니다.
    자본주의의 구조적인 문제가 학교의 학생이라는 모습으로 드러난게지요.
    교육자들이 그걸 모를리 있습니까? 알면서 쇼를 하고 있는 게지요.

    • 하모니
      2015.10.05 11:05

      ㅋㅋㅋㅋ덮어놓고 무작정 자본탓 ㅋㅋㅋㅋㅋ
      공산주의 사회가 바로 학교폭력따윈 없는 이상사회라니깐 ㅋㅋㅋ

    • 2015.10.05 12:49

      하모니 ... 자본주의를 비판한다해서 무조건 공산주의로 몰고가는 당신또한 웃기는 상식을 가진 사람입니다. 우리나라보다 우익세력이 강한 미국에서 조차 학교가 자본주의의 social darwinism이 많으 스며들어 학생들사이에서 동물들처럼 과시욕과 dominace btween students이 학교폭력의 제일 근본적 원인이라고 했습니다. Social darwinism은 자본주의와 보수주의 conservatism 에 제일 근본이 되는 사상이구요. 동물처럼 약자를 탄압하고 그런행위를 하므로써 상대 또는 라이벌 학생들한테 자신에 능력을 과시욕을 자신도 모르게 하는겁니다. 정치계에서 일어나는 일이 똑같이 학교에서 일어나는거죠... 아니 어릴때부터 이런환경에 노출이되었으니 나중에 어른이 정치인이 되서도 같은짓을 반복하는거죠. 탄압받은 학생들은 자신들또한 그런시스템에 minion이 되는겁니다. 다른 생활을 접하지 못하고 탄압을 받았으니 자신또한 윗자리로 올라서거나 자신보다 약자가 존재하면 자신이 당한 똑같은 비극이 발생하는것이고 이 미친 생활이 계속 반복되는것이죠. 하모니님 자본주의를 반대한다해서 무조건 공산주의로 몰아가는것도 비슷한 행동 아닙니까? 또한 보수주의에서도 완전한 자본주의 즉 극 libertarianism and absolute capitalism 은 더 사회에 해롭다고 하는데요 이유는 1800년데 산업혁명당시 공장주들이 보통 중산층의 노동자들을 부려먹고 24/7일하고 겨우 10센트주는 1%만 이익을 보고 나머지는 죽어나가는 사회이기에(그리고 마치 저 모습은 현제우리가 우려하는 학교폭력의 실태와 아주비슷하지읺나요??) 또한 강대국이 강압적으로 식민지를 세우고 탄압과 압력으로 모든것을 빼앗아 가는 불공정한 사회가 만들어지고 그것은 마치 학교폭력에 같은 이미지를 국가적 크기로 확대를 한거와 다름이 없을정도이지요.
      꼭 자본주의를 반대해서 공산주의가 아닙니다. 당신에 논리라면 중도보수주의도 공산중의에 속할수도있습니다. 사회 민주주의 와 민주사회주의 둘다 중도 좌파에서 좌파로 해당되고 둘다 어느정도 자본주의의 체제를 지키나 공평성과 상위권이 자본으로 중산층이나 하위층에 불공정한 탄압을 막고자하여 생긴것입니다. 학교폭력을 막고자 하는거랑 비슷하지않나요? 당신논리로 따지면 학교폭력 예방도 공산당 인가요?
      생각해보세요 처음에 사회주의, 공산주의, 사회민주주의 민주사회주의가 생겨는 원인들은 대부분이 극 자본주의와 극우익세력의 탄압에 지친 중산층들이 평들을 외치면서 생겨난것이고 원인제공을 한것은 자본주의였습니다
      그리고 공산주의에서는 극 우익사회처럼 단 한가지세력과 목소리만이 존재합니다. 당신의 생각과 반대하면 공산주의다 하는것과 공산주의를 반대하거나 개혁을 요구하면 반공 파시스트다 하는것과 무슨차인요?
      McCarthy 라는 사람을 아십니까? 50/60년대 미국 상원의원이였고 실세였지요. 한국발음으로는 멕카시 입니다. 그자는 당시 자신과 반대하는 세력과 라이벌 세력을 무조건 공산당 간첩 소련 간첩 공산주의자로 몰았었고 그와중에 아무죄없던 시민들과 정치인들이 많이 처벌받았고 나중에는 같은 공화당 편에서 멕카시가 민주당에있을 시절을 논하면서 false accusations 과 extrme red scare 자제요청을 했을때 권력유지를 위해 같은 공화당까지 공산주의 친위대로 몰다 퇴출되고 그가 하던 광기를 McCarthyism멕카시즘 이란 단어까지 생겼지요. 그는 모든 정치계에서 쫒겨나고 환영받지 못하다 외로이 생을 마감했죠. 그의 생애에서 자신의 가족 친척 맴버들중 반대했다는 이유로 소련간첩으로 몰아 처벌하여 가족들 사이에서도 환영받지 못했죠.... 얘기가 길었네요 좀더 공부하시고 무조건 공산주의 몰이또한 자제하시고 이정도 얘기면 분명 잘 이해하시리라 믿어요~

    • 2015.10.05 12:50

      하모니 ... 자본주의를 비판한다해서 무조건 공산주의로 몰고가는 당신또한 웃기는 상식을 가진 사람입니다. 우리나라보다 우익세력이 강한 미국에서 조차 학교가 자본주의의 social darwinism이 많으 스며들어 학생들사이에서 동물들처럼 과시욕과 dominace btween students이 학교폭력의 제일 근본적 원인이라고 했습니다. Social darwinism은 자본주의와 보수주의 conservatism 에 제일 근본이 되는 사상이구요. 동물처럼 약자를 탄압하고 그런행위를 하므로써 상대 또는 라이벌 학생들한테 자신에 능력을 과시욕을 자신도 모르게 하는겁니다. 정치계에서 일어나는 일이 똑같이 학교에서 일어나는거죠... 아니 어릴때부터 이런환경에 노출이되었으니 나중에 어른이 정치인이 되서도 같은짓을 반복하는거죠. 탄압받은 학생들은 자신들또한 그런시스템에 minion이 되는겁니다. 다른 생활을 접하지 못하고 탄압을 받았으니 자신또한 윗자리로 올라서거나 자신보다 약자가 존재하면 자신이 당한 똑같은 비극이 발생하는것이고 이 미친 생활이 계속 반복되는것이죠. 하모니님 자본주의를 반대한다해서 무조건 공산주의로 몰아가는것도 비슷한 행동 아닙니까? 또한 보수주의에서도 완전한 자본주의 즉 극 libertarianism and absolute capitalism 은 더 사회에 해롭다고 하는데요 이유는 1800년데 산업혁명당시 공장주들이 보통 중산층의 노동자들을 부려먹고 24/7일하고 겨우 10센트주는 1%만 이익을 보고 나머지는 죽어나가는 사회이기에(그리고 마치 저 모습은 현제우리가 우려하는 학교폭력의 실태와 아주비슷하지읺나요??) 또한 강대국이 강압적으로 식민지를 세우고 탄압과 압력으로 모든것을 빼앗아 가는 불공정한 사회가 만들어지고 그것은 마치 학교폭력에 같은 이미지를 국가적 크기로 확대를 한거와 다름이 없을정도이지요.
      꼭 자본주의를 반대해서 공산주의가 아닙니다. 당신에 논리라면 중도보수주의도 공산중의에 속할수도있습니다. 사회 민주주의 와 민주사회주의 둘다 중도 좌파에서 좌파로 해당되고 둘다 어느정도 자본주의의 체제를 지키나 공평성과 상위권이 자본으로 중산층이나 하위층에 불공정한 탄압을 막고자하여 생긴것입니다. 학교폭력을 막고자 하는거랑 비슷하지않나요? 당신논리로 따지면 학교폭력 예방도 공산당 인가요?
      생각해보세요 처음에 사회주의, 공산주의, 사회민주주의 민주사회주의가 생겨는 원인들은 대부분이 극 자본주의와 극우익세력의 탄압에 지친 중산층들이 평들을 외치면서 생겨난것이고 원인제공을 한것은 자본주의였습니다
      그리고 공산주의에서는 극 우익사회처럼 단 한가지세력과 목소리만이 존재합니다. 당신의 생각과 반대하면 공산주의다 하는것과 공산주의를 반대하거나 개혁을 요구하면 반공 파시스트다 하는것과 무슨차인요?
      McCarthy 라는 사람을 아십니까? 50/60년대 미국 상원의원이였고 실세였지요. 한국발음으로는 멕카시 입니다. 그자는 당시 자신과 반대하는 세력과 라이벌 세력을 무조건 공산당 간첩 소련 간첩 공산주의자로 몰았었고 그와중에 아무죄없던 시민들과 정치인들이 많이 처벌받았고 나중에는 같은 공화당 편에서 멕카시가 민주당에있을 시절을 논하면서 false accusations 과 extrme red scare 자제요청을 했을때 권력유지를 위해 같은 공화당까지 공산주의 친위대로 몰다 퇴출되고 그가 하던 광기를 McCarthyism멕카시즘 이란 단어까지 생겼지요. 그는 모든 정치계에서 쫒겨나고 환영받지 못하다 외로이 생을 마감했죠. 그의 생애에서 자신의 가족 친척 맴버들중 반대했다는 이유로 소련간첩으로 몰아 처벌하여 가족들 사이에서도 환영받지 못했죠.... 얘기가 길었네요 좀더 공부하시고 무조건 공산주의 몰이또한 자제하시고 이정도 얘기면 분명 잘 이해하시리라 믿어요~

  • 2015.10.04 17:31 신고

    칼고소 칼처벌이 답입니다

  • 2015.10.04 23:26

    초등에선 학교폭력 담당교사는 승진 가산점을 받아요. 아무 문제 없어야 겠죠?

  • 2015.10.04 23:26

    초등에선 학교폭력 담당교사는 승진 가산점을 받아요. 아무 문제 없어야 겠죠?

  • 2015.10.05 10:38 신고

    문제를 빨리 해결해야할텐데....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