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COM 와콤 Bamboo Pen CTL-460 개봉기

 WACOM 와콤 Bamboo Pen CTL-460 개봉기



 제가 드디어 블로그 수익으로 한 개의 타블렛을 구입했습니다. 아, 타블렛이라고 하더라도 아이패드나 갤럭시탭같은 타블렛 PC가 아닙니다. 컴퓨터를 이용하여 그림을 그리는데 이용하는 도구입니다. 제가 산 것은 'WACOM Bamboo Pen CTL-460'라는 모델입니다. 제가 이것을 산 이유에는 여러가지가 있습니다만, 가장 주된 이유는 바로 블로그를 위해서입니다. 

무슨 말이냐구요?


 블로그를 하면서 주위 이웃분들을 돌아다니면, 웹툰을 자체제작을 하시는 분들을 볼 수가 있었습니다. (쿠쿠님이나 입질의 추억님등) 그 분들을 보면서, 그저 막무가내로 '아- 나도 저렇게 그리고 싶다. 나도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렇게 타블렛을 구입해서 저만의 블로그 웹툰을 만들어보고 싶고, 제가 쓰는 각종 글들에 간략한 만화로된 이미지를 넣으면서 글에 조금더 활기를 불어넣고 싶었습니다.

 또한, 평소에 애니메이션을 남달리 좋아하는 저이고, 미술을 5년을 공부했었고, 애니메이션부에서 2년동안 활동도 했었기 때문에, 한번 도전을 해보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많은 생각 끝에 타블렛을 구입했습니다. 처음이기 때문에, 그렇게 좋은 모델은 아니고 초보자용으로 구입을 했습니다. 그것이 'WACOM Bamboo Pen CTL-460'라는 모델의 타블렛입니다.
  

처음 배달 왔을 때의 모습. (박스개봉상태)




구성은 생각보다 간략했습니다.





 위 이미지에서 볼 수 있는 것이 제품에 포함되어 있는 모든 것입니다. 생각보다 많이 단순하더군요. 기대감과 설레임으로 저는 얼른 설치를 하여, 이 제품을 사용해보고 싶었습니다. 과연, 내가 제대로 캐릭터를 만들어서 그림을 그릴 수 있을지 시험도 해보고 싶었구요. 그렇기 기대되는 마음으로 제품을 적응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현실은 역시 현실이더군요. 머릿속에서 상상했던대로 전혀 되지가 않더군요. 사실, 제가 미술을 5년동안 했었고 수상경력도 있지만, 모두다 수채화로 그린 풍경화 위주였습니다. 옛날부터 저는 사람이 있는 그림을 그리는 것은 정말 취약했었죠. 애니메이션 부에서도 했던 것은 간략한 크래킹과 스토리를 만드는 일뿐이었습니다. 익숙하지 않은 이 타블렛으로 그림을 그리려고 하니 정말 엉망이 되더군요. 아래의 이미지는 처음으로 그려본 한 개의 이미지입니다. 


뭘까요..이것은...너무 이상한 것은 지웠습니다.


 아, 부끄럽군요. 정말 최악입니다. 이정도로 밖에 그리지를 못하다니. 하하하. 스케치 없이 그냥 직접 대충 끄적거려본 작품입니다. 한번 제품을 사용해보면서, 웹툰을 그리는 것이 정말 쉽지 않다는 것을 새삼스럽게 깨달았습니다. 하지만, 포기하고 싶지는 않군요. 꼭 해보고 싶은 일이기 때문입니다. 언젠가는 더 나아진 모습으로 다른 분들처럼 간략한 만화컷을 그려서 블로그에 올리는 날이 올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오겠죠...?)

 그러기 위해서, 제품 개봉기의 글을 마치면서 웹툰을 그리시는 블로거 분들에게 한 가지의 부탁을 하고 싶습니다. 타블렛 이용법이라는 책을 사서 보려고 하니까, 별로 그다지 나와있지가 않더군요. 댓글이나 방명록에 여러분만의 조언을 조금만 해주실 수 있으련지요...? 그림 그리는 실력은 제 몫이기 때문에, 어떤 프로그램에서 어떻게 작업을 하면 더 이득이 되는지. 그런 것을 위주로 조금만 가르쳐주셨으면 합니다. (...) 너무 무례한 부탁일련지요...? 하하하. 


 뭐, 아무쪼록 앞으로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제가 발전했다고 생각했을 때, 그림을 다시 한번 더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때까지 저의 타블렛의 연습은 계속 됩니다. つづく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0)

  • 2011.08.18 07:32

    나중에 발전해서 다시 멋진 그림을 올리시면 되지요~~
    멋진데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2011.08.18 07:35 신고

    블로깅 발전을 기대합니다^&^

  • 온누리
    2011.08.18 07:39

    앞으로 멋진 블로그 운영을 기대해 봅니다
    화이팅~~~~

  • 2011.08.18 07:47

    그래도 저보다는 잘 그리는데요?
    ㅎㅎ
    전 그림 잘 그리는 분들을 신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이 그림 강춘님 보시면 웃으시겠네.ㅋㅋ

    • 2011.08.18 21:39 신고

      ㅋㅋㅋㅋㅋㅋㅋ
      전 제 취향은 풍경화니까요...
      역시 인물을 그리는 건 어려워요 ㅋㅋㅋㅋ

  • 2011.08.18 07:49

    저는 그라파이어4를 벌써몇년째 ㅋㅋ 신티크 사고싶은데 아 과연 ㅎㅎ 잘보고갑니다

  • 2011.08.18 07:51

    그야말로 재투자하셨군요?..
    앞으로 기대해 봅니다.. ^^

    • 2011.08.18 21:39 신고

      그 기대에 답할 수 있을지가 의문입니다...ㅎㅎ;

  • 2011.08.18 07:59

    비밀댓글입니다

    • 2011.08.18 21:40 신고

      ㅋㅋㅋㅋㅋㅋㅋ
      작업하는 팁을 배워야 되는데 말이죠;
      저도 일방적인 사람들처럼 스캔을 해서 색칠을 할 때, 타블렛을 쓰려고 하는데...흠;;

  • 2011.08.18 08:00

    ㅎㅎ잘 보고가요

  • 2011.08.18 08:07

    생각 보다 쉽지가 않은 모양이군요.
    요런 목적으로 사실 분들은 노지님의 글을
    참조하셔야겠어요. 그래도 앞으로 좋은
    만화 많이 볼 수 있겠죠.

  • 2011.08.18 08:15

    좋은 그림 그릴수 있으실꺼에요^^
    아 좋은 제품 사신듯^^

  • 2011.08.18 08:28

    오~~ 처음엔 적응 기간이라 그렇고
    조금만 연습하시면 정말 잘하실 것 같은데요. ^^

    • 2011.08.18 21:41 신고

      그렇게 생각해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ㅎㅎㅎ

  • 2011.08.18 10:41

    노지님 죄송한데요.. 그림보고 웃으면 안되는데 그만 빵 터져버렸습니다 ㅋㅋㅋㅋ
    아아..넘넘 깜찍해서요 ㅋㅋㅋ
    아내에게 타블렛 사용 팁이 뭔지 한번 물어보겠습니다 ^^

    • 2011.08.18 21:41 신고

      ㅋㅋㅋㅋㅋㅋㅋ
      팁을 적어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2011.08.18 13:46 신고

    웹툰을 그릴 때 저 기기를 이용하는 군요. 잘 보고 갑니다~
    타블렛과 타블렛PC의 차이는 역시 LCD판에 그림을 그리는지 여부군요 ㅋ

    • 2011.08.18 21:41 신고

      ㅋㅋㅋ
      그림메모기능을 이용하면 가능할거에요..ㅎ

  • 2011.08.18 16:48

    제가 아는 범위 내에서 설명을 드리자면,
    우선, 타블렛만으로 멋지게 그림을 그리는 것은 몇 년간의 숙련된 내공이 필요합니다.
    보통 일러스트라는 프로그램으로 웹툰 작업의 대부분을 진행하고,
    타블렛은 일러스트에서 작업하기 힘든 부분을 보조해주는 역할로 많이 사용합니다.
    같은 말이기는 하지만 타블렛에서 아웃라인만 잡아서 일러스트에서 편집 보정 색입히기하는 게 일반적인 작업이구요.

    • 2011.08.18 21:42 신고

      ,하아...그렇군요.
      자세한 설명 감사드립니다.

  • 2011.12.14 19:32

    이 블로그는 아, 많은 정보가 좋아.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