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USB 어댑터로 무선 헤드폰 연결하는 방법

반응형

 얼마 전까지 컴퓨터와 무선 헤드폰을 연결하는 매개체가 되어준 USB 블루투스 어댑터가 갑자기 사망을 해버리고 말았다. 처음에는 USB 블루투스 어댑터가 작동하지 않는 이유가 무선 마우스를 Wireless로 쓰다 보니 충돌이 일어난 게 아닌가 싶었는데, 그 충돌과 상관없이 USB 블루투스 어댑터에 전원 자체가 들어오지 않는 듯했다.

 

 하는 수 없이 나는 새롭게 USB 블루투스 어댑터를 하나 구매하기로 했는데, 쿠팡에서 검색을 해보니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USB 어댑터가 가장 많이 판매되었을 뿐만 아니라 '별 5개'로 좋은 평점을 유지하고 있었다. 평소 티피링크는 와이파이 공유기를 생산하는 업체로 잘 알려져 있었기 때문에 믿고 제품을 구매해보기로 했다.

 

 가격도 제품 한 개가 1만 원이 하지 않는 8,730원에 판매가 되고 있었기 때문에 딱히 부담이 없었다. 만약 평점이 좋지 않은 데다가 '작동이 되지 않는다'라는 평이 많았으면 구매를 꽤 고민할 수밖에 없었을 것이다. 하지만 그런 후기 없이 모두 작동이 잘 된다 혹은 가격 대비 정말 훌륭한 제품이라는 평이 많아 구매를 결심할 수 있었다.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어댑터

 제품 구성을 살펴본다면 깔끔하게 제품 본체와 함께 설명서가 동봉되어 있는 게 전부였다. 애초에 '나노 어댑터'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USB 어댑터는 크기가 정말 작았는데, 이 작은 어댑터 하나로 최대 7개까지 블루투스 기기를 동시에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고 하니 무척 놀라운 일이 아닐 수가 없다.

 

 아래에 첨부한 설명서를 본다면 컴퓨터에 연결하는 방법부터 시작해서 블루투스 최신 드라이버를 다운로드 하는 방법까지 모두 자세히 설명되어 있다. 그런데 윈도 10 이상의 모델의 경우에는 블루투스 드라이버가 대체로 설치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막상 홈페이지에 들어가니 블루투스 드라이버 다운로드를 찾을 수 없어 헤맸다.

 

 처음에는 블루투스 최신 드라이버를 설치하지 못했는데 괜찮을까 걱정을 했지만, 사람들이 '그냥 믿고 쓰는' 윈도우 10이다 보니 자연스럽게 윈도 10이 대처해줄 것이라 믿고 곧바로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어댑터를 USB 허브에 꽂아서 전원을 넣어보기로 했다.

 

컴퓨터 화면

 그렇게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어댑터를 USB 허브에 꽂은 이후 전원을 넣었을 때 곧바로 윈도우윈도 10에서 자동적으로 '디바이스가 준비됨'이라는 메시지가 뜨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만약 설명서를 보면서 최신 블루투스 드라이버를 설치하지 못해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다면, 그냥 윈도 10의 대처를 믿고 과감히 전원을 넣어보기를 바란다.

 

 이때 블루투스 어댑터를 통해 컴퓨터 본체와 연결해 사용하는 블루투스 기기가 항상 쓰는 기기가 아니라 어쩌다 한 번씩 쓰는 기기일 경우, 컴퓨터 본체에 꽂아두는 것보다 나처럼 개별 전원 버튼이 있는 USB 허브를 이용해서 필요할 때마다 전원을 넣어서 사용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 괜스레 어댑터에 계속 전원을 넣을 필요는 없지 않을까?

 

 단, 전원을 넣고 끄는 과정에서 어댑터에 악영향을 줄 경우 과거에 썼던 어댑터처럼 전원이 들어오지 않는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하지만 해당 어댑터도 2020년부터 약 2년이 넘도록 잘 사용하다가 문제가 생겼기 때문에 사실상 수명이 다 되었다고 보아도 무관하다. 그러니 개별 전원 버튼이 있는 USB 허브를 이용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

 

 선택은 이 글을 읽는 여러분의 몫이다. 아무튼, 그렇게 컴퓨터에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어댑터를 연결했다면, 아래 사진에서 볼 수 있는 그대로 '블루투스' 버튼을 누른 이후 '블루투스 또는 기타 장치 추가' 버튼을 눌러서 '디바이스 추가'의 '블루투스' 옵션을 선택하면 전원이 들어와 있는 블루투스 기기를 찾아 손쉽게 페어링에 성공할 수 있다.

 

블루투스 연결 성공

 디바이스 추가 버튼의 블루투스 옵션을 선택해 내가 전원을 넣은 블루투스 기기를 연결한다면 위 사진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연결한 기기의 이름과 함께 '연결됨'이라는 메시지가 뜬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내가 연결한 기기는 아이리버 무선 헤드폰으로, 블로그에 글을 쓰면서 유튜브 채널을 통해 듣는 음악을 조용히 감상할 때 헤드폰을 이용한다.

 

 티피링크 블루투스 어댑터를 연결할 때 혹시 지금 사용하는 무선 마우스의 Wireless 어댑터와 충돌이 생기거나 문제가 생기면 어쩌나 걱정도 했지만, 두 기기 모두 각자의 어댑터와 연결되어 아무런 부딪힘 없이 잘 작동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역시 후기 그대로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어댑터는 아주 깔끔해 만족스러운 제품이었다.

 

 평소 컴퓨터와 블루투스 기기를 연결하지 못해 애를 먹고 있었다면, 블루투스 기기 연결의 이음새 역할을 해주는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어댑터를 구매해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하자. 쿠팡을 기준으로 해당 제품의 가격은 1만 원이 하지 않는 8,730원에 책정되어 있지만, 쿠팡 와우 회원일 경우 제휴카드로 12% 즉시 할인까지 받을 수 있다.

 

 덕분에 나는 해당 제품을 1천 원 할인을 받아서 7,730원에 구매할 수 있었다. 제품의 구매는 아래에 첨부한 링크를 클릭하면 곧바로 구매할 수 있다.

 

 

티피링크 블루투스 5.0 나노 USB 어댑터

COUPANG

www.coupang.com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