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속 2등 당첨 지점에서 구매한 로또 제1015회 당첨 예상 번호

반응형

 지난 금요일(13일) 저녁에 어머니와 함께 동생이 일하는 이모부 공장으로 의자를 가져다주러 가는 길에 잠시 진영의 빙그레 휴게소를 찾아오는 제1015회 로또 복권을 구매하고자 했다. 어차피 매주 복권을 꾸준히 구매하는 어머니와 나이기 때문에 이번 주 분량을 구매할 필요가 있었고, 빙그레 휴게소는 소문난 명당으로 꼽히는 곳이기 때문이다.

 

 빙그레 휴게소에 있는 CU 편의점으로 발을 옮기면 우리가 오늘날 흔히 볼 수 있는 '포켓몬빵 없어요'라는 문장이 적힌 A4 용지가 아니라 '복권 판매점'이라는 작은 간판과 함께 여러 현수막이 달린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지난 1004회와 1005회 2회 연속 2등 당첨자가 나왔다는 놀라운 소식이 전해지면서 사람들의 발걸음이 늘어나기도 했다.

 

▲ 빙그레 휴게소 돈벼락 맞는 곳에서 구매한 로또 제1015회 당첨 예상 번호

 

 복권을 구매하고자 빙그레 휴게소에 있는 돈 벼락 맞는 곳이라는 이름을 지닌 복권 판매점을 찾았던 시간대가 딱 퇴근이 이루어지는 시간이다 보니 많은 사람이 지나가나 복권 한 장을 구매하기 위해 찾은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나는 당시 어머니의 몫을 산 이후 가지고 있던 잔돈 4천 원으로 딱 자동 번호 조합 네 개를 이곳에서 구매했다.

 

 내가 손에 넣은 로또 제1015회 당첨 예상 번호를 본다면 A 자동에서 볼 수 있는 '03, 09, 15, 23, 27, 38'은 3의 배수로 이어지는 것 같더니 두 개의 숫자가 3의 배수가 아닌 다른 숫자가 들어갔다. 그리고 다른 조합들도 전체적으로 통일성이 있는 그런 번호가 아니라 말 그대로 자동으로 구매했기 때문에 번호가 상당히 들쑥날쑥한 형태였다.

 

 어차피 운에 기대어 구매하는 복권이기 때문에 특정한 규칙성을 가지고 있는 것보다 이렇게 들쑥날쑥한 형태로 번호가 구성이 되었을 때 조금 더 당첨이 될 확률이 높을지도 모른다. 지금까지 당첨된 번호를 본다면 '아예 몇 개의 번호가 연속해서 이어지거나' 혹은 '정말 통일성 없이 들쑥날쑥한' 형태가 많으니 어떤 결과가 나오게 될까?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한 이후 처음으로 구매한 제 1015회 로또. 우리 서민의 삶은 누가 대통령이 되고, 어떤 정책이 되더라도 지금 먹고살기가 팍팍한 건 매한가지이기 때문에 부디 어제 내가 손에 넣은 로또 제1015회 당첨 예상 번호들 중 한 조합이 2등 이상에 당첨이 되어 작은 여유를 손에 쥘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웃음)

 

 

로또 1015회 당첨 예상번호를 살펴보자

5월 둘째 주를 맞이하는 우리는 많은 것이 바뀌게 되었다. 그중 가장 대표적인 것은 바로 대한민국의 대통...

blog.naver.com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