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여배우특집, 김수미로 유종의 미를 거두다.

1박2일 여배우특집, 김수미로 유종의 미를 거두다.



 어제를 마지막으로, 1박2일의 3주간 이어졌던 여배우 특집이 끝났다. 이번 여배우 특집에 대하여 많은 말들이 있었지만, 역시 긍정적으로 유종의 미를 거두었다고 생각한다. 어떻게 보면, 여배우 특집을 제대로 살려준 것은 김수미가 아닌가 싶다. 처음 여배우 특집에서 김수미가 출연하는 것을 보았을 때, 나는 '왜 나오지?'라는 생각을 했었다. 하지만, 그런 걱정을 했던 내가 부끄러울 정도로 1박 2일 여배우 특집은 김수미의 활약으로 그 재미가 더욱 살아났다고 말 할 수가 있겠다. 



 나는 이번 1박 2일 여배우 특집이 김수미로 시작해서 김수미로 끝났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김수미의 입수 몰래카메라부터 시작해서 강호동의 진행에서도 끼어들어서 재미를 더해준 김수미는 자칫 식상하게 진행될뻔 했던 1박2일의 절차를 더욱 재미있게 해주었다. 강호동과 1박2일 멤버들이 여배우들과 조금 더 친해져서, 1박2일 다운 장면을 연출할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가 바로 김수미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역시 노장의 숙련됨이 묻어났다고 말을 해야할까? 



 그리고 내가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은 원칙주의를 지키는 김수미의 모습이었다. 그녀는 방송에서 원칙을 유독강조 했는데, 그것은 어릴 때부터 아버지께 배워온 결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녀는 자신이 계속 들고 다니면서 읽고 있는 명심보감을 보여주면서, 멤버들과 시청자들에게 큰 인상을 주었다. 김종민이 '명심보감이 머에요?'라고 묻자 어이없어서 한번 읽어보라고 주니 제대로 읽지도 못했던 김종민이 얼마나 김수미는 어이가 없었을까? 하하하. 이번 1박 2일 여배우 특집을 통해서 여배우 김수미에 대해서 보다 좋은 이미지가 더욱 많이 생겼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또한, 김수미가 멤버들을 위해서 직접 요리를 해주는 장면도 인상적이었다. 아침 복불복에 실패한 멤버들을 위해서 나PD에게 '여배우 특집인데 좀 안되요?'라고 항의를 해보기도 하고, '이게 무슨 헌법이야!?'라고 소리쳐보기도 하고. 여러모로 강한 인상을 많이 남긴 김수미였다. 그런 김수미가 있었기 때문에, 이번 자칫 실망을 안겨줄지도 몰랐던 여배우 특집이 무난하게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이번 1박2일 여배우 특집을 통해서 김수미의 활약을 보니, 노장은 죽지않고 사라진다는 옛말이 떠오른다.

《위 이미지들은 블로그 순수한 포스팅 자료로써 사용되었으며, 모든 저작권은 KBS 1박2일에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0)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1.06.06 08:30

    김수미씨, 전원일기때 진수를 보여주었지요. '일용엄니' 나이를 초월한 그 연기. 이런 분들이 계시니 우리나라 드라마가 사는 것입니다.

  • 2011.06.06 08:36

    여배우편..
    전반부는 보았지만 후반부를 못봐 아쉽네요..
    덕분에 리뷰로 즐감했습니다.. ^.^

  • 2011.06.06 08:40 신고

    재미있었겠네요..
    그러고보니 1박2일 본지도 꽤 오래 되었어요..
    요즘은 TV 볼 시간이 없다보니..
    연휴 마지막 즐겁게 잘 보내세요^^

  • 2011.06.06 08:47 신고

    잠깐보다가 일이 생겨 끝을 보지 못했네요
    여기서 내용을^^

  • 2011.06.06 08:56 신고

    정말 전 연예인들이 나와서 무식을 자랑하는 모습은 좀 지양했으면 좋겠습니다..
    그게 좋은 모습도 아니고.... 특히 아이들이 많이 보는 프로그램인데 무식이
    좋은거 마냥 생각할수도 있는 거 아닙니까...
    명심보감 모르는게 뭔 자랑이라고...

  • 2011.06.06 09:16 신고

    이번에 김수미씨가 이미지가 더 좋아진듯하네여 : )
    아침으로 간장게장 먹고 싶어라~ㅋㅋ
    자주 들릴게여!
    좋은 하루 시작하세여~^^

  • 2011.06.06 10:03 신고

    재미있게 보고갑니다.
    행복한 휴일되십시오.

  • 2011.06.06 10:13

    다른 여배우들도 멋졌지만
    김수미씨의 활약이 돋보이더군요. ^^

  • mixsh
    2011.06.06 10:32

    역시 김수미씨는 프로였던것 같습니다^^
    6월 6일 믹시 메인에 선정되셨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2011.06.06 10:44 신고

    정말 재밌었어요. 보고 나서 뒷끝이 찜찜한 프로그램들이 많은데
    이번엔 정말 굿굿 이었습니다.^^;

  • 2011.06.06 12:15 신고

    크흑...정말 노장의 파워가 확실히 느껴지더라구요...
    연세도 있으신데 정말 방송에서의 나이는 알수가 없더라구요...

  • 2011.06.06 13:20 신고

    김수미는 맏언니의 역할을 톡톡히 해냇죠. 노련함이 보이더군요 ^^

  • 2011.06.06 14:27 신고

    일박을 안본지 하도 오래돼서...
    여배우들이 나온다기에 관심은 있었는데......저한테는 예전만한 매력이 없더라구요..
    전 여전히 일박 초창기 예능과 그동안 알지 못했던 명소 소개가 적절히 조화된 그때가 좋더라구요

  • 블루스카이
    2011.06.06 15:34

    이번 특집에서 빠져서는 안될 존재였죠..
    김수미선생님이 있었기에 김하늘,최지우,서우도 자신의 솔직한 모습을 보여준것이 아닌가 생각되더라구요.
    선생님이고 인생의 선배이지만 이번 특집에서는 엄마의 마음으로 모든 자식들을 품어주었기에
    여배우들이 그렇게 편안하고 즐겁게 지낼수 있지 않았을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1박2일 멤버들도 가족같이 지낼수 있었던것 같아요.

  • 2011.06.06 16:27 신고

    1박2일 여배우특집에 김수미씨도 나오셨군요

  • 2011.06.06 20:06 신고

    김수미씨는 말 속사포가 대단 한듯 ㅎㅎ
    음식도 맛깔나게 잘 하시고 입담 까지 멋져요^^

  • 2011.06.06 23:20 신고

    김수미 씨는 보기만 해도 웃음이 나와요~
    편안한 밤을 보내세요~

  • 2011.06.07 00:10 신고

    이제 여행지가 아닌 사람 중심으로 변화하는 걸까요?

  • 2011.06.08 00:56 신고

    김수미의 예능감에 감탄했다는^^ 잘 보고 갑니다.

  • 2011.06.08 10:35 신고

    저도 비슷한 느낌이었습니다.
    그분이 안계셨음 정말 다소 밍밍했을지도 모르겠어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