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의 발자취를 따라간 경복궁 여행

1박2일의 발자취를 따라 경복궁 여행을 가다



 지난주 주말 동안 전 서울여행을 했었습니다. 딱히 여행이라고 하기보다는 혹시 뭐라도 주는가 싶어서 올라간 블로그 시상식(결론은 하나도 못 받았지만요. 우수 블로그 인증서 준다고 들었는데 말입니다…킥킥.)과 한 친구와의 만남 등 여러 가지 일정이 겹쳐서 서울에 올라가게 되었는데, 하루만 있다가 오기에는 너무 아쉬워서 이튿날 일요일에 간단히 서울여행을 하였습니다.

 제가 여행을 한 곳은 북촌 한옥마을과 경복궁이었습니다만, 경복궁 편을 먼저 소개하고자 합니다. 경복궁을 가기는 했었지만, 많은 시간을 경복궁에 할애할 수가 없었습니다. 아침 일찍 오니 경복궁 개관시간이 되지 않아 먼저 북촌한옥마을 8경을 돌고 왔었거든요. 12시 40분 KTX표를 미리 끊어둔 상태라 시간이 많이 촉박하더라고요.

 자, 그럼, 1박2일의 발자취를 따라간 경복궁 여행을 하나하나 살펴보도록 하죠


광화문, ⓒ노지

 
 

흥례문, ⓒ노지


근정문과 다리, ⓒ노지


메롱하는 천록, ⓒ노지


▲ 네. 위에 있는 놈이 바로 1박2일로 인해 유명해진 메롱하는 천록입니다. 
많은 한국인분들도 '저기, 1박2일에서 나온 메롱하는 놈이다.'하면서 사진을 찍으시고…
가이드분들도 '다른 동상과 다르게 생긴 동상이고, 유머감각을 넣은 것 입니다.'라며 외국 관광객들에게 설명을 하시더라고요.


근정문, ⓒ노지



근정전, ⓒ노지


근정전, ⓒ노지


우측에서 바라본 근정전, ⓒ노지


차일고리, ⓒ노지


근정전 정면, ⓒ노지


▲ 위 사진들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날씨가 상당히 추웠음에도 사람이 정말 많더라고요.
여기서도 1박2일의 힘을 느낀 것이 매번 찍던 사람들이 1박2일 유홍준 교수님의 추천대로 오른쪽에서 많이 사진을 찍으시더라고요. 킥킥.
저도 한 번 그대로 찍어도 보고, 오른쪽에서도 찍어봤습니다.
광화문은 역광이라 상당히 아쉬웠지만, 이때는 순광이라서 사진이 참으로 잘 나왔습니다.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이루어진 근정전. 너무 멋지지요? 하하하.


정체불명의 상, ⓒ노지


▲ 1박2일 덕분에 일명 이수근 상으로 불리게 된 조각상입니다.
근데 생각 이외로 이건 모르시는 분들이 꽤 계시더라고요. '말, 호랑이' 등의 상만 찾아서 사람들이 사진을 찍고…
이 이수근 상은 그냥 넘어가시더라고요. 킥킥. 그래서 제가 찍어왔습니다. 정말 닮았지 않나요? 하하하.


닭으로 오해받았던 주작, ⓒ노지


경복궁 내에서 보이는 풍경, ⓒ노지


사정문, ⓒ노지


사정전, ⓒ노지


사정전의 굴뚝, ⓒ노지


▲ 이건 1박 2일에서 소개되지 않은 굴뚝입니다.
사정전 뒤에도 바로 이러항 굴뚝이 있더라고요. 정말이지 굴뚝하나도 멋을 더한 우리 선조의 모습.
굴뚝이라는 것을 처음에 인식하지 못한채 보면, 굴뚝이라고 바로 생각하기가 힘들 것 같아요. 하하하.


강녕전, ⓒ노지


▲ 이곳이 바로 왕의 침소인 강녕전입니다.
다른 지붕들과 특이하게 위에 용마루가 없지요? 왜 그런 것일까요?

그 이유는' 임금이 곧 용이니, 한 집에 용이 두마리 있을 수 없다'하여 왕과 왕비의 처소에는 용머리를 두지 않았다고 합니다.



강녕전의 굴뚝, ⓒ노지


강녕전의 굴뚝, ⓒ노지


▲ 난방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그리고 그냥 굴뚝을 세우기 보다는 미를 더한 우리 선조들의 기술을 볼 수 있는 굴뚝입니다.
'만수무강'이라는 글자를 전서체로 새겨넣었다고 합니다.
정말이지 굴뚝 하나에도 이러한 섬세한 미를 넣으려고 했던 것이 참으로 놀랍게만 느껴졌습니다. 하하하.


 지난 주말 동안 서울은 기온이 상당히 올랐다고 하긴 했으나, 날씨가 정말 추웠습니다. 밤과 이른 아침에는 바람이 완전 칼바람이더라고요. 그 정도의 바람이 불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광객이 경복궁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있자니, 절로 우리나라에 대한 자부심과 뿌듯함이 느껴졌습니다.

 시간이 허락한다면 경복궁의 더 많은 것을 보고 싶었지만, 시간이 되지 않아 이 정도밖에 보고 오지 못한 경복궁입니다. 마지막 사진에 보이는 문을 통해 들어가면, 1박2일에서 보여주었던 경복궁의 모습을 더 볼 수가 있었는데 말입니다. 개인적으로 상당히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다음에는 조금 따뜻할 때 경복궁을 방문해야 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운효자동 | 경복궁역 5번 출입구
도움말 Daum 지도
  • 이전 댓글 더보기
  • 생각하는 꼴찌 2012.02.13 07:59 신고

    서울에 살면서도 경복궁을 제대러 둘러 본 적이 없는 것 같아요 ㅡ.ㅡ" 토요일에 저녁 같이 못해서 아쉬웠어요

    • 노지 2012.02.13 10:16 신고

      저도요...ㅎㅎ;
      다음엔 꼭 참석하도록 하겠습니다. ㅎㅎㅎ

  • 귀여운걸 2012.02.13 08:05 신고

    와~ 노지님 직접 다녀오셨군요..
    저두 가봐야지 하고 있었는데..ㅋㅋ
    경복궁 여행 조만간 다녀올꺼에요^^

    • 노지 2012.02.13 10:16 신고

      근처 맛집도 소개해주시겠군요!
      ㅎㅎㅎ 상당히 기대 됩니다. ㅎㅎ

  • 굴뚝토끼 2012.02.13 08:12 신고

    꼴찌님 블로그에서 눈치챘지만 간만에 서울 나들이 하셨나보네요.
    정작 서울 사면서 경복궁 가기가 몇 년에 한 번 될까말까한다는...^^

    • 노지 2012.02.13 10:17 신고

      하하하...
      굴뚝님의 시선으로 본 경복궁의 해설도 꼭 한 번 보고 싶습니다. ^^ㅋ

  • 펨께 2012.02.13 08:17 신고

    한국인이라면 일생에 꼭 한 번은 가봐야 하는 곳이
    우리나라의 궁궐이 아닌가 생각해요.
    세계에 자랑하고픈 한국의 미가 듬뻑 담겨져 있지요.

    • 노지 2012.02.13 10:17 신고

      맞아요. 우리나라 사람들이 이상하게 잘 모르고…
      외국사람들이 더 잘 알고 있는 불편한 진실...

  • 악랄가츠 2012.02.13 08:56 신고

    알찬 시간을 보내고 오셨군요!

    • 노지 2012.02.13 10:18 신고

      넵. 알차게 보냈습니다.
      알은 없지만요...ㅋㅋㅋㅋㅋㅋㅋ

  • 이야기캐는광부 2012.02.13 09:08 신고

    경복궁 뿌듯한 우리의 문화재죠.ㅎㅎ1박2일이 끝난다니 아쉽기만 합니다.ㅜ

    • 노지 2012.02.13 10:18 신고

      시즌2로 연결된다고 하니…
      과연 어느 정도일지 전 기대가 되는걸요? ㅎ

  • valetta2009 2012.02.13 09:22 신고

    경복궁 훌륭한 우리의 문화유산이죠....많이 가보 았는데..갈때마다 새롭더군요...아이들이 많이 보고 느꼈으면 좋겠어요..

    • 노지 2012.02.13 10:18 신고

      그런 것이 문화역사탐방의 장점이라고 생각되더라고요 ㅎ

  • 아빠소 2012.02.13 09:25 신고

    1박2일 경복궁 편은 보면서도 너무나 쉽고, 재밌게 역사공부를 할수있어서 좋았었지요~

    • 노지 2012.02.13 10:19 신고

      네 ㅎㅎㅎㅎ
      어제의 1박2일 편도 정말 좋았었는데...ㅎ

  • ★입질의 추억★ 2012.02.13 09:50 신고

    서울에 수십년을 산 저도 구경못했는데
    먼저 하고 가시네요~ 잘 내려가셨나요~^^

    • 노지 2012.02.13 10:19 신고

      덕분에(?) 잘 내려갔습니다. ㅎㅎㅎ
      조금 더 친해지고 싶었는데, 아쉽습니다. ㅎㅎㅎ

  • 니자드 2012.02.13 10:08 신고

    아, 그 사이에 서울에 갔다오셨군요. 거기다 경복궁이라... 날씨가 추워서 요즘 갈 생각을 못했지만, 작년 가을에 갔었는데 참 좋았죠. 사진을 참 잘 찍으셨네요. 잘 봤습니다. ^^

    • 노지 2012.02.13 10:20 신고

      하하하...감사해요 ㅋ
      수평을 제대로 못 맞춘 것이 더러 있지만요...(...)
      서울 정말 춥더군요...밤과 이른 아침...ㅋ

  • pennpenn 2012.02.13 10:47 신고

    경복궁을 여러 차례 다녀왔지만 이수근 상은 보지 못했네요
    월요일을 상큼하게 시작하세요~

  • 초록누리 2012.02.13 11:51 신고

    저도 다음에 한국가면 꼭 가서 1박2일 생각하면서 찬찬히 둘러보려고요.
    1박2일 보면서 새롭게 알게 된 것들이 너무 많았어요.
    아는 만큼 보인다고 하는 말처럼 문화재를 둘러보는 좋은 관점을 제시한 여행이 되었을 듯합니다.

    • 노지 2012.02.13 20:15 신고

      넵. ㅎㅎㅎ
      다음에 꼭 들리실 수 있으시기를 ^^

  • 주리니 2012.02.13 12:17 신고

    본방을 못 봐 일부러 재방을 봤습니다.
    제가 경복궁을 매번 둘러보면서 몰랐던 걸 볼 것 같은 기대감에 말이죠.
    다시금 아이들과 궁에 가봐야겠어요^^

  • 마법고양이 2012.02.13 16:47 신고

    저 비석들이 제가 알기로는 아침 조례를 할때 어디에 서라는 표시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고보니 궁에는 나무가 후원 빼고는 한그루도 없던데 어찌 된 일일까요. 설마 암살자를 막으려고? 아마도 제가 너무 과대한 상상을 한듯ㅋㅋ

    • 마법고양이 2012.02.13 16:57 신고

      아는분께 물어보니까 경복궁에 나무가 별로 없는건 우리나라 건축 사상에서 나무를 그렇게 활발하게 공간 안에 도입하는 편이 아니었다고 하네요. 그리고 우리나라 옛날 건축 사상에서는 자연스럽게 끌어들인다라는 개념으로 한다고 합니다.

    • 노지 2012.02.13 20:16 신고

      비석에 정구품부터 다 하나하나 적혀있더라고요 ㅎ;

    • 노지 2012.02.13 20:16 신고

      자연스럽게 끌어들인다라...
      이야, 역시 우리나라의 사상은 너무 멋집니다. ^^

  • AWSQUARE. St 2012.02.13 17:44 신고

    저도 경복궁이 공개되고 나고 한 번 가본적이 있지요.
    계획된 것이 아니어서 카메라도 못들고 갔다는... ㅠ_ㅠ
    다시 한번 사진기 들고 가봐야 할까봐요 ㅠ

  • 릿찡 2012.02.13 19:03 신고

    확실히 저 주작상 주작 보다는 닭을 닮은것 같기도 하네요 ㅎㅎ

    • 노지 2012.02.13 20:17 신고

      킥킥. 주작이 울고 있어요. 하하하하.
      (환상게임이 생각나네요...ㅋㅋㅋ)

  • amuse 2012.02.13 21:17 신고

    이번에 1박 2일 정말 재미있었어요 ~~ 지방에사는 저지만 경복궁은 몇번 가봤었는데 저는 정말 하나도 모르고 있었네요 ㅎㅎㅎ 1박 2일에서 처럼 뭐가 알고 다시 구경하러가면 감회가 새로울것 같아요 ㅋㅋㅋ 그리고 블로그가 참 깔끔하니 멋져용 !!

  • ageratum 2012.02.13 22:48 신고

    이번 1박 2일 덕분에 많은 분들이 경복궁을 찾을 것 같네요..^^
    기회가 된다면 종묘에 한번 가봐야겠습니다..ㅋㅋ

    • 노지 2012.02.14 10:08 신고

      저도 다음엔 종묘를 들러야되겠어요 ^^ㅎㅎㅎ

  • 초경 2012.02.16 12:20 신고

    이번 1박2일은 정말 유익하고 재미도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저도 기회가 되면 꼭 한 번 들러보고 싶네요.

  • 쿠키 2012.08.29 04:20 신고

    경복궁의 세세한 곳까지 알게 되어 감사합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