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만나 바뀌게 된 내 인생이야기

[인생을 말하다] 책을 만나서 바뀌게 된 내 인생이야기


 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인생에서 살아가는 척도가 크게 바뀌는 계기를 만날 때가 있다. 내가 평소 블로그에 작성하는 강연100도씨 후기에서 읽을 수 있는 사람들도 그랬고, 내가 평소 읽는 책에서 읽을 수 있는 사람들도 그랬다. 지금 이 글을 읽는 사람 중에서도 어떤 것이 계기가 되어 인생이 크게 바뀌었을지도 모르겠다. 난 책을 만나서 인생의 척도가 크게 바뀌게 되었다. 오늘은 책을 만나서 바뀌게 된 내 인생이야기를 조금 하고자 한다.


 나는 어렸을 때 말하기가 쉽지 않은 과거를 보냈었다. 지금 내가 블로그 글을 통해서 말할 수 있는 것은 그것이 지금의 나를 만든 피할 수 없었던 소중한 경험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어릴 때부터 항상 혼자 있는 것을 좋아했던 내게 할 것이라고는 컴퓨터로 게임을 하거나 가만히 앉아서 TV를 보는 것밖에 없었다. 그러다 TV를 통해 보게 된 애니메이션에 흥미를 느끼게 되면서 그때까지 눈물이 하루도 그치지 않고, 늘 울상만 짓고 있었던 내게 처음으로 웃을 수 있는 일이 생기게 되었다.


 애니메이션을 통해 살아도 되겠다는 희망과 내가 이루고 싶은 꿈에 관하여 생각할 수 있게 된 나는 몇 권의 책을 우연히 만나게 되었다. 그리고 그 책들은 내 인생을 크게 바꾸게 되었고, 내가 사는 삶을 형성하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지금 내 인생은 세 개의 기둥이 받치고 있는데, 그 기둥 중 하나가 바로 책이다. (세 개의 기둥은 책과 애니메이션, 블로그이다.)



공부9단 오기10단, ⓒ노지


마시멜로 이야기, ⓒ노지


 어렸을 때 나는 학교 폭력과 가정 폭력 때문에 하루를 넘기는 것이 상당히 고통스러웠을 때가 많았다. 그런 환경 속에서 삶을 살다 보니 자연스럽게 사람이 싫어져 늘 혼자 있게 되었고, 혼자 있게 된 내가 하는 것은 컴퓨터로 하는 게임밖에 없었다. 게임에서는 누구도 내게 직접적인 폭력을 가하지 않기에 가장 편안하게 지낼 수 있는 공간이었다. 중학교 3학년 때까지 나는 게임만 하면서, 애니메이션을 보면서 죽는 것보다 사는 게 더 괴로웠던 매일매일을 버틸 수 있었다.


 그리고 중학교 3학년이 되었을 때 나는 '공부9단 오기10단'이라는 책을 우연히 읽게 되었다. 그 책에서 읽을 수 있었던 내용은 나에게 아주 신선한 충격이었다. 그동안 내가 보고 있던 세계가 우물안에 있는 세계에 불과했으며, 책의 저자 박원희처럼 노력한다면 '나 같은 사람도 많은 사람에게 인정받을 수 있는 삶을 살 수 있겠구나'는 생각을 할 수 있었다. 이 책을 읽기 전까지 애니메이션을 통해 '내가 원하는, 이루고 싶은 꿈을 찾아 노력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지만, 구체적인 틀은 잡히지 않았는데― 이 책을 읽음으로써 조금 더 내 꿈에 대해 구체적으로 접근할 수 있게 되었다.


 '공부9단 오기10단' 이외에도 고등학교에 들어갈 때 읽었던 '마시멜로 이야기'는 당시 힘들었던 내게 정말 마시멜로를 먹는 듯한 행복감을 준 책이었다. 마시멜로 이야기에서 읽을 수 있었던 것은 삶을 조금 더 특별하게 살 수 있는 방법이었다. 그저 혼자 애니메이션을 보고, 게임을 하고, 학원에 다니며 공부하는 것밖에 몰랐던 내게 책에서 읽을 수 있던 내용은 내게 삶의 다른 길을 보여주었다. 이 두 권의 책을 계기로 나는 배려, 경청, 논어, 시크릿 등 다양한 책을 읽기 시작하였으며, 공부하는 것보다 책과 애니메이션을 보며 내가 진정으로 하고 싶은 것과 할 수 있는 것을 찾는 데에 더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되었다. 그렇게 나는 내 꿈과 비전을 구체적으로 만들기 시작했다.



 나는 지금도 내가 다른 것에 빠지지 않고, 책에 깊게 빠져 학교에서 가르쳐주지 않는 더 넓은 세계를 배울 수 있었던 것을 정말 감사히 여기고 있다. 내가 혼자 있는 시간이 없었다면, 남보다 힘든 환경 속에서 조금 일찍 철이 들어 인생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할 수 없었다면, 아마 책을 읽지도 않았을 것이고 지금의 나도 존재하지 않았을 것이다. 비록 사람과 만나 소통하는 것이 힘들더라도 책을 통해 많은 사람과 소통할 수 있고, 책을 통해 더 넓은 세계에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기에 나는 지금까지 성장해올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지금 이렇게 열심히 운영하고 있는 블로그의 초석이 되었던 것도 책을 읽고 쓰기 시작한 글이었다. 블로그를 운영하며 나 자신의 이야기를 글로 옮길 수 있는 데에 무려 24년이 걸렸다. 책을 만나지 못했더라면 진작 내 목숨이 끊어졌을지도 모른다. 그 어렸던 나이에 자살 시도만 세 번을 하였으며, 자살이라는 선택지를 셀 수도 없이 생각했었다. 책을 통해 내가 사는 좁은 우물 안의 세계가 아닌 넓은 세계를 보지 못하고, 꿈과 비전을 세우지 못하였다면, 지금 이렇게 글을 쓰는 일이 없었을지도 모른다.


 오늘 한 이 이야기는 나름 힘내서 버티어 24년을 살아온, 책을 만나 바뀌게 된 내 인생이야기이다. 책에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많은 것이 있다. 책 속에서는 누구라도 자유롭고 어디든지 갈 수 있고, 어떤 사람이라도 만나 지식과 지혜를 배울 수 있다. 책은 내 인생을 지지하는 없어서는 안 될 세 가지 기둥 중 하나이다. 지금 이 글을 읽는 사람도 책을 통해 많은 것을 얻을 수 있었으면 한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4)

  • 2013.03.05 07:09 신고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2013.03.05 07:48 신고

    한권의 책이 인생을 바꾸는군요~~~
    저도 기회가 된다면 한번 읽어보고싶네요~

    • 2013.03.06 11:37 신고

      정말 저 나이 때 읽었던 위에서 소개한 책들은 큰 계기였었죠 ㅎ

  • 리리
    2013.03.05 08:25 신고

    책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는것이 많죠, 이렇게 항상 노지님의 블로그를 통해서 또 다른 세계관을 배워가기도 합니다^^

    • 2013.03.06 11:38 신고

      책은 그 자체가 살아숨쉬는 역사이니까요 ㅎ

  • 2013.03.05 09:16 신고

    저도 노지님처럼 이렇게 책을 많이 읽어야 하는데 참..
    그게 안되네요. 인생을 바꾸게 된 책 한번 저도 읽어봐야겟어요 ^^

    • 2013.03.06 11:39 신고

      하하하...저처럼 책을 많이 읽는 사람과 가까워지게 되시면, 많이 읽게 되실거에요 ㅎㅎ

  • widow7
    2013.03.05 18:57 신고

    사마천의 사기 전집.......불알을 걸고 진정한 역사기록에 도전한 용기, 당장의 쫀심보다는 원대한 계획을 세우자!
    콜린 윌슨의 잔혹......역사에 대한 새로운 관점, 남들과 다른 방식 다른 시선으로 세상을 봐라!
    허버트 실러의 여론조작.......권력자들이 민초를 어떻게 기만하나 알게 해준 책, 검증되지 않았다면 의심하라!

  • 2013.03.06 10:04 신고

    저도 공부 9단 오기 10단을 읽어봐야겠는데요. ^^

    • 2013.03.06 11:39 신고

      공부하려는 의지를 위해서는 꽤 좋은 책입니다. ㅎ

  • 히키코모리
    2013.03.06 15:17 신고

    노지님 덕분에 저도 많은 정신적힘을 얻을 수 있고 더 넓은 세계를 경험 하는것 같아요 노지님 의 과거 이야기를 들으면 마치 제 이야기 같아 깜짝 깜짝 놀란답니다. 저 역시 어릴 때부터 혼자있기를 좋아하엿어요. 어른들이 저걸 뮛에 쓸까 할정도로 .... 그렇지만 외향적이고 강한 사람보다 우리같은 내향적 사람들이 정신세계는 훨씬 더 넓고 깊은것 같아요

    • 2013.03.06 16:27 신고

      혼자 있는 시간이 많으면, 결국 생각을 많이 하게 되니까 그런 것 같아요 ㅎ

Designed by JB FACTORY